joy joy happy happy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신없던 한주가 지나
아침에 맑은 정신으로 일어나서
여유롭게 머리도 빗고 가방도 바꾸고
나무구슬에 알록달록 손으로 색칠을 한
고무줄로 되어서 쭉쭉 늘어나는 팔찌를 손에 걸고서
아침에 집을 나섰다.

한없이 부족한 나를 또 느끼게 되어서
화나고 분하고 슬프다가 끝내는 이해하게 되었던
그 하루가 고스란히 머릿속에 남았다.

나의 알록달록 팔찌와 함께 한 오늘 하루는 그렇게
그렇게 지나갔다.

댓글 남기기

필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언젠가 부터 생긴 그림그리기 혹은 만들기 취미

'반짝눈 소녀' 2004년




필요에 의해서 우리는
무언가를 사고
무언가를 팔고
무언가를 하고
무언가를 찾는다

필요에 의해서
만들어진 수많은 것들은
우리에게 크나큰 도움을 주고있지만


난 사람만큼은
필요로 만나고
필요로 헤어지고 싶지않다


그런데,
필요로 사람을 만나는 사람들은
너무나 많다

내주위에도
그리고 당신 주위에도


나는 그런사람이 아니길
그런사람이 되지않기를
곱씹어본다

댓글 남기기
◀ PREV 1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