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온날







친구만나러 분당에 갔다왔다.
눈이 이쁘게도 오더라.
눈 좋다! ^__^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댓글 남기기

가로수길 p.53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침에는 멀쩡했다가
정오를 지나서는 비가 오더니
친구가 올 시간이 되어서는 눈이 펄펄 오더라.
탈지면을 주욱 찢은듯이 크고 보드라워 보이는 그런 눈이 오더라.
3월에만 벌써 몇번째 눈인지.


@조용해서 혼자 놀기 좋은 가로수길 북까페, P.532에서.
댓글 남기기

방방곡곡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말마다 전국 방방곡곡을 다니시는 엄마 아빠와 함께
지난 주에는 양평에 다녀왔다.
설 전이라 양평장 구경을 갔었는데, 전 날 눈이 많이 온 탓에
장에 사람들이 별로 없었다.
오는 길에 냉면을 먹고 눈 배경으로 엄마아빠 사진도 찍어드리고
자판기 커피 마시면서 눈 구경 하던 중에 찍은 사진.

올해는 눈 구경을 참 많이도 한다.
좋다.
댓글 남기기

눈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서울에 온 지 벌써 두 달이 다 되어 간다.
여행도 다녀오고 친구들도 만나고 집에서 뒹굴뒹굴 거려도
해야할 일이 있어서 마음이 그리 편하지만은 않다.
그래도 집은 좋아.
게다가 올 겨울엔 눈이 엄청나게 많이 오고
그리고 또 자주 와서 눈 구경은 원없이 실컷 하는 중이다.
장갑을 껴도 손이 시려운 그런 추운 겨울이 정말 오랜만이지만
너무 좋다.
히히히
댓글 남기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눈을 뜨시오
부릅!


잠자면 안돼 안돼 안돼
댓글 남기기
◀ PREV 1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