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열과 서울전자음악단



이승열, 1994년에 유앤미 블루 라는 그룹을 결성해서 데뷔했었지만 말그대로 그냥 묻혀 버렸다.
몇몇 그의 음악을 좋아하는 이들이 있었긴 했지만...
지금 들어도 그때 그의 음악은 참 좋은데, 아마도 그때가 '때'가 아니었나보다 라는 생각이 든다.
그의 목소리는 듣는 사람으로 하여금 빨려들게 만드는 듯한 (뭐 이런 뻔한 묘사는 좀 그렇지만 그래도)
그런 엄청난 매력이 있다.
그리고.얼굴도 멋지다. ㄲ ㅑ

그리고 서울전자음악단.
사실 오늘 집에서 내내 블랙홀의 음악을 스피커가 찢어져라 듣다가, 서울전자음악단 노래가 생각나서
듣던 중에 발견한 비디오가 바로 위에 있는 비디오다.
이승열과 서울전자음악단이 함꼐 하다니.
이런 엄청나고 멋지고 환타스틱한 조합이 어디 있단 말인가!

멋진 음악인들과 훌륭한 노래들이 참 많은데,
요즘 대부분의 '타이틀만 가수'인 인간들에게 가려서 보이지 않는게 너무 안타깝다.
좋은 음악들을 계속 들을 수 있게
좋은 음악인들이 음악을 계속 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되어 지길 바란다.



댓글 남기기
◀ PREV 1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