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으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음주는 term break, 즉 1주일 방학이다.
뜬금없이 왜 방학을 줄까?
학생들 사이에선 늘 '숙제를 하는 방학'이라고 알려져있다.
학기중에 1주일 정도의 짧은 방학을 주고 학업에 지친(?) 학생들에게 사기를 주려는
학교측의 배려라고 생각되나 -_-;, 현실은 그렇지 않다.
1주일의 term break가 끝나면 내야할 숙제가 어마어마.
늘 그래왔다.쩝.
그래서 이젠 그러려니 한다.

계획상으로는 오늘 아침부터 공부를 해야했으나
게으름이 나를 거세게 덮쳐서
지금 이렇게 나는 띵가띵가 놀고있다.


인생은 끝없는 숙제를 안고 살아 간다고 누가 그랬던가!

-__-;

댓글 남기기
◀ PREV 1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