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rry blossom

구청에서 하는 주말농장을 올해부터 시작하신 아빠를 따라서 가 보았다. 이것 저것 모종을 심었는데 애들이 아직 영~힘이 없다. 물 떠오는 일이며 자갈 골라주는 일이며 농사는 (농사라고 하기엔 너무 보잘것 없지만 ㅎㅎㅎ) 일이 참 많더라. 다음주에 갈때는 더 잘 자라 있기를. 농장옆에 벚꽃이 이쁘게도 폈더라. 참. 여의도 벚꽃구경을 친구차 뚜껑을 까고 (ㅎㅎㅎㅎ 멋진표현) 새벽 2시에 달려봤다. 멋지더라 멋져~ 이젠 좀 더워진다. 봄이 가려나...
댓글 남기기
◀ PREV 1 NEXT ▶